바로가기 메뉴
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전체메뉴 바로가기

프롤로통증클리닉

메인메뉴


프롤로통증클리닉

디스크

대표질환디스크

목디스크

정확한 명칭은 '경추 추간판 탈출증'이며 흔히 '목 디스크'라고 불리는 것입니다.

정상적으로 목에도 허리와 같이 등뼈(척추)와 등뼈 사이에 있는 디스크가 있는데 이 디스크가 어떠한 원인에 의하여 신경이 지나가는 길(척수강)로 돌출되어 나오게 되면 척수강에 있는 신경이 눌리게 되고 눌리는 신경에 따라 통증, 감각이상, 근력마비 등의 증상이 나타나는 병을 말합니다.

주요원인

외상에 의해 갑자기 생기는 수도 있지만 퇴행성 변화에 의하여 서서히 증상이 생기는 경우가 많습니다. 디스크란 등뼈(척추)들의 사이에서 충격을 흡수하는 기능을 하는 것으로 일종의 물렁뼈입니다. 디스크는 사람이 생활을 하면서 충격을 받으면서 조금씩 물 성분(수분)이 빠져 노인이 되면 푸석푸석할 정도로 변합니다. 사람이 나이가 들면서 몸의 변화가 나타나는 것을 퇴행성 변화라고 하는데 이러한 디스크의 변성도 일종의 퇴행성 변화입니다.

디스크가 이러한 변성을 일으키면 바깥쪽에 있는 섬유륜에 금이 가고 점점 벌어지면 틈이 생깁니다. 수핵에 가해지는 압력이 어느 정도 이상이 되면 이를 견디지 못하고 섬유륜에 생긴 틈을 비집고 수핵이 신경이 지나가는 길인 척수강으로 빠져나오게 되면 신경을 압바하여 증상이 발생하는 것입니다.

심화 요인

무거운 짐을 많이 들거나 평소 삐딱한 자세를 가지고 있거나 장시간 앉아서 일하는 등 디스크에 무리가 가는 경우가 많은 사람은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디스크의 변성이 심하게 됩니다. 이러한 디스크의 변화는 목, 등, 허리 어느 곳에서도 나타납니다. 특히 목에선는 5번과 6변 목뼈(경추:頸 推 ) 사이와 6번과 7번 목뼈 사이에 있는 디스크에서 자주 발생합니다.

주요증상

무거운 짐을 많이 들거나 평소 삐딱한 자세를 가지고 있거나 장시간 앉아서 일하는 등 디스크에 무리가 가는 경우가 많은 사람은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디스크의 변성이 심하게 됩니다. 이러한 디스크의 변화는 목, 등, 허리 어느 곳에서도 나타납니다. 특히 목에선는 5번과 6변 목뼈(경추:頸 推 ) 사이와 6번과 7번 목뼈 사이에 있는 디스크에서 자주 발생합니다.

통증과 저림증이 나타나는 부위

  1. 경추 4~5번 디스크

    어깨와 삼각근의 약화, 어깨가 많이 쑤시며 어깨 들기가 어렵다.

  2. 경추 5~6번 디스크

    목-어깨-팔의 외측-엄지와 두번째 손가락까지 저리고 아프다.

  3. 경추 6~7번 디스크

    목-어깨-팔의 외측-2,3,4번째 손가락이 저리고 아프다.

  4. 경추 7번 흉추 1번 디스크

    목-어깨-팔의내측-넷째와 새끼손가락, 특히 양 견갑골 사이의 통증이 있다.

진단방법

의사의 진찰 소견이 가장 중요합니다. 단순 방사선 촬영은 목 디스크를 보다 강력하게 의심하는 방법은 되지만 확진은 어렵습니다. 근전도 검사가 의료 보험적용이 되는 디스크 확진 방법이며, MRI는 영상으로 목 디스크가 뒤로 밀린 것을 확인 할 수 있습니다.

만성요통

요통이란?

요통은 두발로 서서 활동하는 직립보행의 영장 인간에게만 나타나는, 말 그대로 허리가 아파오는 허리 통증입니다. 허리가 아픈 경험은 누구나 공감할 수 있을 만큼 인구 대다수가 겪는 질환으로, 통증의 원인을 알아낸 후 그에 꼭 맞는 치료가 필수적입니다.

만성요통의 요인

허리가 아픈 원인은 워낙 다양하고 그 상태나 증상 또한 정의하기 힘들 정도로 많지만, 이들 원인의 80~90%의 경우 대부분 오래된 잘못된 자세습관, 운동부족으로 인한 허리근육 약화, 노화로 인한 근력약화 등입니다. 이런 원인들이 계속 방치됨으로써 몸이 전체적으로 건강한 때(이를테면 청년시기)에는 견딜만 하지만 나이가 들며 근력과 신체의 전반적인 기능이 저하되며 허리는 더욱 상태가 나빠집니다.

원래는 가벼운 추간판 헤르니아 증상이었는데 추간판이 장애를 받거나 퇴행성 변형을 일으킴으로써 추간판이 약해져 허리 전위증이 생기거나 추간판 헤르니아 증상이 심해지는 경우도 있습니다. 다행히도 이런 원인으로 인해 허리가 아픈 증상들은 대부분 간단한 관리로 예방되거나 완치가 됩니다. 즉 요통이 지속적으로 반복되는 환자는 그렇지 않은 환자에 비해서 척추 주위의 근육이 매우 약해져 있으며 척추의 근력을 강화시키는 방안이 필요합니다.

허리디스크

척추 뼈 속에는 우리 몸의 충격을 흡수하는 디스크라는 부위가 있습니다. 그러나 오랜 기간 동안 압박 당하거나, 부상, 갑자기 강한 힘을 사용하는 움직임 등으로 인해 이 디스크는 돌출되기도 하고, 작업상 장시간 앉아서 작업하는 경우 파열되기도 합니다. 이 손상된 디스크는 주변 신경을 자극하여 통증을 유발하는데 이것이 소위 '디스크'라 불리는 '추간판 탈출증'입니다. 주로 요통과 허리 아래로 내려가는 하지 방사통이 나타나며 30~50세의 연령대에서 특히 주의하셔야 합니다.

주요증상

허리에서는 4번고 5번 허리뼈(요추: 腰推)사이 5번 허리뼈와 꼬리뼈(천추: 薦推) 사이에 있는 디스크에서 빈번히 발생하는데, 허리 디스크의 대표적인 증상은 허리가 아프고, 다리가 저리고 당기는 증상입니다. 대개의 경우 허리가 먼저 아프기 시작하며, 또한 엉치 부위가 시큰거리고 아프며, 둔부에 통증을 느끼게 됩니다. 그러다가 얼마 지나서부터는 한쪽 다리가 저리고 아프게 되며 허리에서부터 한쪽 다리로 땡기는 통증이 발생하는 것이 보통입니다. 시간이 경과함에 따라 아픈 부위 다리의 감각이 둔해지거나, 또는 발가락 운동에 힘이 빠지게 되는 경우도 있습니다. 누워서 다리를 쭉 뻗은 상태에서 한쪽 다리를 올려보면 통증이 심해서 다리를 잘 올릴 수 없게 되며, 다리를 들어 올리지 못하는 정도가 심하면 심할수록 디스크의 탈출증의 정도가 심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합병증

허리 디스크의 합병증으로 가장 많은 것이 마비입니다. 마비에는 운동마비, 감각마비, 대소변 마비 및 성기능 마비가 있습니다. 이러한 합병증(마비의 증상)이 있을 때는 바로 의사의 진찰을 받고 적절한 치료를 받아야 합니다. 적절한 치료의시기를 놓치게 되면 이는 영구적 장애로 남을 수도 있으며, 평생 동안 장애자로 지내는 경우도 있습니다.

치료과정

치료 방법을 선택할 때에는 증상 기간, 동통의 강도 그리고 재발의 횟수, 환자의 직업, 작업량 등 여러 가지 조건을 고려해야 합니다. 대부분의 환자에서는 침상 안정, 약물요법, 그리고 물리치료 등을 시행하며, 그것으로 회복되는 경우가 많으며, 특별한 경우를 제외하고는 일차적으로 보존적 치료를 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그러나 하지의 마비가 있는 경우, 신경증상이 더 심해질 경우, 참을 수 없는 통증으로 생활을 할 수 없는 경우에는 수술이 필요하게 됩니다.

  1. 프롤로테라피(인대증식 치료)

    침상안정은 디스크의 내압을 감소시키고, 복부근육과 배부근육의 활동을 감소시켜 줌으로써 통증을 감소시키기 됩니다. 이 때 매트리스는 단단한 것이 좋고, 엉덩이 관절과 무릎을 굽힌 상태에서 발밑을 고이고 바로 눕는 것이 좋습니다.

  2. 물리치료

    물리치료는 여러 가지 방법이 있으며 처음 발생한 경우에는 대부분 물리 치료로 증상이 완화되거나 호전되게 됩니다. 견인 요법은 급성이나 만성 어느 경우에도 시도할 수 있고 대체로 골반 견인을 하게 되는데, 견인 후 수 시간은 안정을 취하는 것이 좋습니다. 운동요법은 급성기에는 더욱 통증을 증가시키므로 주의해야 합니다. 기타 열찜질, 초음파 치료, 마사지 등을 병행하여 시행할 수 있습니다.

  3. 주사 및 기타치료
    • 프롤로테라피(인대증식 치료)
    • 통증 유발점 주사
    • 신경차단술
    • 근육 내 자극요법, 카이로프랙틱, 응용근신경학 및 정형의학 테이핑 등
    • 보조기 치료 : 코르셋이나 넓은 띠 또는 보조기를 이용. 급성기나 만성기에 모두 사용가능함.
  4. 신경차단 치료

    약물치료나 물리치료 등 보존적인 치료에 반응이 없을 경우, 주사를 통해 허리부위에서 나와서 다리로 내려가는 신경의 뿌리를 치료하는 방법이 있습니다. 치료효과 판정이 신속하며, 위험도도 적고 치료시간도 많이 걸리지 않는 비교적 안전하고 편안한 치료입니다.

요통의 예방

허리 척추는 크게 척추 뼈, 디스크, 인대, 근육, 신경의 다섯 가지로 이루어져 있는데, 물리적 작용 없이 노력하에 따라 강하게 만들 수 있는 것은 이 중 근육뿐입니다. 육체미 운동을 하면 근육이 강해지듯이 척추를 지지해 주는 근육 역시 우리의 노력 여하에 따라서 강해질 수 있습니다. 허리근육 강화체조, 수영, 빨리 걷기, 등산 등의 운동을 통해서 허리의 근육을 강하게 함으로써 강한 허리를 만들 수 있고 단순요통도 예방할 수 있습니다. 강한 허리를 만들 수 있는 것은 오로지 자기 자신이 열심히 운동하는 길 밖에 없다는 사실을 명심해야 합니다.

운동종목

허리통증에 좋은 운동

  • 걷기 운동
  • 수영(자유형, 배영)
  • 가벼운 등산(낮은 산)
  • 체조 또는 요가
  • 가벼운 에어로빅 운동

허리통증에 피해야 될 운동

  • 격투기
  • 달리기
  • 골프
  • 볼링
  • 배드민턴
  • 테니스
  • 일반적으로 행해지는 에어로빅 운동
  • 자전거 타기(30분 이내의 가벼운 자전거 타기는 도움이 될 수도 있음.)

척추질환 별 권장운동

  • 요추간판 탈출증 : 복근 및 신전근 강화, 빨리 걷기, 수영 등
  • 요추부 협착증 : 복근 강화, 통증이 유발되지 않는 범위 내에서 걷기 반복, 수영
  • 강직성 척추염 : 유연성 운동, 수영
  • 척추 측만증 : 유연성 운동, 체조, 수영
  • 척추 후관절증 : 복근 강화, 수영, 걷기
  • 압박골절 및 골다공증 : 신전근 강화, 걷기 운동
  • 근 인대 질환 : 유연성 운동, 에어로빅 운동, 수영

상담 및 예약문의 053-720-0222 평일 오전9시30분 ~ 오후5시30분 토요일 오전9시30분 ~ 오후1시30분 (점심시간 : 오후1시~오후2시) 일요일/공휴일 휴진